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8. 10. 2. 10:18

F1 시티 쇼크!

F1이 생소한 우리나라에서 보기 어려운 행사가 이번 토요일에 서울 시내에서 열립니다. 관심있는 분들께서는 미리 가셔서 자리 잡아야 겠습니다. 이거 평생 볼 기회가 별로 없는 행사인지라 사람 많이 모이는 곳을 싫어하는 저도 무척 가보고 싶네요. 현장을 영상으로 담아 오고 싶은데 사람들이 얼마나 많을지 촬영이나 제대로 할 수 있을지 좀 걱정되네요. ^^



주말, 서울의 심장 삼성동이 자동차 경주장으로 변한다!


F1 경주차로 펼치는 사상 초유의 도심 주행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F1 City Shock’(F1 시티 쇼크)가 3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이 행사를 기다려온 팬들의 열기가 고조되고 있다.

전라남도와 KAVO(Korea Auto Valley Operation)는 1일, BMW 자우버 F1팀의 머신이 국내에 도착해 인천공항 물류창고에 무사히 입고 되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국내 처음으로 주행 가능한 F1 경주차의 방한이 성사되었다.

F1 City Shock는 F1 한국 그랑프리 유치 확정 2주년을 기념해 열리는 이벤트로, 서울 삼성동 코엑스 앞 도로를 임시 차단하고 F1 경주차의 역동적 주행 장면을 보여 준다는 독특한 내용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오는 4일(토) 오후 12시30분부터는 서울 삼성동 코엑스 앞에서, 다음날인 5일 같은 시간에는 장소를 광주로 옮겨 금남로 구도청 앞에서 대규모 레이싱 쇼를 이어간다.

주최측은 이번 행사를 모터스포츠의 축제로 만든다는 각오다. 우선 일반 도로를 행사 시간 중 자동차경주장에 버금가는 시설로 탈바꿈 시킬 계획이다. 서울 삼성동의 경우 봉은사에서 삼성역 사거리 방향 도로를 무려 670여 개에 달하는 임시 보호벽으로 둘러싼다. 더불어 인파가 몰리는 인도 부근에 800여 개의 관중 보호 시설물을 추가 배치해 전용 자동차 경주장이나 다름없는 안전을 확보하게 된다.

일반 도로임에도 실제 자동차경주장의 위원장급 오피셜(심사 및 관리위원) 15여명이 파견되어 임시 트랙을 통제한다는 점도 특징이다. 삼성동의 도로 한 면이 일순 자동차경주장이 되는 셈이다.

또 사전 행사로 국내 최고의 자동차경주 대회인 CJ수퍼레이스에 출전하는 스톡카(양산형 경주차)의 주행 쇼와 대당 6억 원 이상의 개조비용이 투입된 고성능 튜닝카의 퍼레이드 등 모터스포츠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볼거리들이 준비되었다.

부대 공연 역시 독특하다. 주최측은 카레이스의 매력을 극대화 한다는 취지에서 국내 최정상급 기타리스트인 김세황(넥스트)을 초빙, F1 엔진 소리를 주제로 한 강렬한 사운드의 연주곡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김세황씨는 4~5일 양일 행사에서 F1 경주차의 등장을 유도하는 공연에 쓰일 자작곡을 공개한다. 이 곡은 F1 엔진의 굉음과 현란한 기타 연주가 어우러지는 웅장한 분위기의 대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밖에도 실력파 뮤지션 SG워너비(서울)와 여성 2인조 다비치(광주), 라이브의 강자 크라잉넛(서울, 광주) 등의 다채로운 축하 공연이 준비된다. 연기자겸 레이서 이세창과 미녀 가수 한영이 사회를 맞는다.

* 출처 : 메가오토



'자동차' 카테고리의 다른 글

GPS 수신기 BR-355  (4) 2008.10.18
반떼 콧구멍 청소  (0) 2008.10.04
F1 시티 쇼크!  (0) 2008.10.02
전기자동차에 대한 생각  (0) 2008.10.01
SK네트웍스 볼보사업 접는다  (0) 2008.08.26
크루즈 컨트롤 소감  (2) 2008.08.25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