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1.01.06 14:34

사이좋은 자매

아들 녀석이 쓰던 똑딱이 디카를 꺼내서 보니 재밌는 사진들이 있더군요.

잠 잘 때도 사이좋은 자매. 루비와 토토.

잘못해서 야단 맞을 때도 우리는 한 몸. ㅋㅋㅋ 고양이들 긴장하면 귀가 뒤로 접히는데 흡사 가변익 전투기 F14 톰캣(그러고 보니 고양이 종류군요. ㅎㅎ)이 떠오릅니다. 이 모습이 귀여워서 괜히 때리는 척 하면서 장난치곤 하죠.

나도 고양이라규~~~ ㅎㅎ 접히는 날개 형태가 고양이 귀랑 비슷합니다. 그 때문에 톰캣이란 별명을 얻었는지는 며느리도 모르지만요. 어렸을 때 제가 가장 좋아하던 비행기였습니다. 지금은 F18에게 자릴 내주고는 퇴물 신세가 되버렸지만 한 때는 차~암 멋졌는데 말이죠.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말에 감상한 몇 편의 영화  (4) 2011.04.18
루비와 토토 군대가다  (4) 2011.03.06
사이좋은 자매  (2) 2011.01.06
아들 둔 아빠들의 로망  (4) 2010.12.12
루비 중성화수술  (2) 2010.12.12
고양이 네일캡  (4) 2010.11.26
Trackback 0 Comment 2
  1. 그누 2011.05.17 00:4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이런이런~! 오른팔에 냥냥이가 테러한 흔적이 보이는군하~~~

    • Favicon of http://drivingfeel.net BlogIcon 드라이빙필 2011.05.17 09:50 신고 address edit & del

      역쉬~!!! 예리한 그누의 눈을 피할 순 없군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