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1.03.06 17:16

루비와 토토 군대가다

입대하자 마자 대장 말년차가 되어 버린 루비. 만사가 귀찮습니다. 총도 성의 없이 다루고...

경계근무 폼은 그럴 듯 합니다만...

만사 귀찮은 건 마찬가지.. ㅋㅋㅋ

성격이 소심한 토토는 스나이퍼 임무를 부여 받았으나 농땡이중.. ㅎㅎ

그래도 자세하나 만큼은 서부의 사나이!! 아니다... 암컷이니깐 서부의 아가씨? ㅋㅋㅋㅋㅋ

아무튼 군대 얘기는 재미없다구~~~ 지금도 가끔 입대하는 꿈 꿔서 깜짝짬짝 놀란다니깐... ㅎㅎ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흑~ 내 스피커! ㅠ.ㅠ  (4) 2011.05.05
주말에 감상한 몇 편의 영화  (4) 2011.04.18
루비와 토토 군대가다  (4) 2011.03.06
사이좋은 자매  (2) 2011.01.06
아들 둔 아빠들의 로망  (4) 2010.12.12
루비 중성화수술  (2) 2010.12.12
Trackback 0 Comment 4
  1. 무락 2011.03.06 18:0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아직 입대하는 꿈 꿔?
    난 군대 기억은 그다지 힘든 순위권에 못 드나봐. 다른 꿈은 꾸는데 군대 다시 입대하는 꿈은 안 꾸네..ㅎ

    • Favicon of http://drivingfeel.net BlogIcon 드라이빙필 2011.03.07 00:30 신고 address edit & del

      제가 그랬다는게 아니고 고양이가 말한 것 처럼 적은 거예요. ㅎㅎ

  2. 그누 2011.05.17 00:45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오호~~고양솔져... 총 빌어줭???

    • Favicon of http://drivingfeel.net BlogIcon 드라이빙필 2011.05.17 09:48 신고 address edit & del

      제대로 훈련시키려면 제대로 된 총이 있어야 할 것 같어.
      조만간 빌리러 가야 쓰것구만.. ㅋㅋㅋ